추석 온 가정이 하나님을 경외하며 하나님안에서 친밀한 교제의 시간이 되시기를 바랍니다.